우리 주변의 많은 사람들이 빠르면 20대 후반부터 눈 아래쪽에 볼록한 언덕을 형성하는 눈밑 지방 때문에 무기력하고 고단해 보이고, 또 짜증스러워 보여 남한테 별반 좋지 않은 인상을 주게 됩니다.
피곤해보이는 인상으로 인해 사회생활에 피해를 주기에 외국에서는
'피곤한 눈(fatigue eye)'이라 부르기도 합니다

이러한 눈밑의 지방축적은 실제보다 나이가 더 들어 보이거나 심지어는 병색이 있는 얼굴로 오해받기 쉽고, 눈밑 그늘로 인해 다크서클을 만들거나 기존의 증상을 더욱 악화시킬 수 있습니다.